일본 도쿄 지하철 여성전용칸에 탔다. 그냥 아무나 다 타는 것 같다.

도쿄에 와서 돌아다닐 때 처음에는 그저 목적지에 무사히 도착하는 것이 목표였고 그 다음에는 스이카(Suica) 교통카드를 만들어서 좀 편하고 저렴하게 다니는 것이 목적이었고 이제는 노선명이나 지명들이 익숙해지다 보니 지하철 내의 이런저런… Read more »

일본 편의점에서 한국 체크카드로 1만엔 현금인출을 하였더니 한국계좌에서 10만7천원이 출금되었다. 수수료 6%가량 되는 것 같다.

도쿄에서 되도록이면 신용카드로 결제하려고 시도하고 있지만 막상 신용카드 안받는 곳이 많다. 게다가 마지막 4일간 머무를 게스트하우스에서 신용카드를 안받다 보니 지갑에 현금이 떨어졌다. 시티은행을 찾아 먼길을 가기는 살짝 귀찮아서 그냥 근처… Read more »

오늘은 일본식 카레 전문점 코코이치방야(CoCo壱番屋,Cocoichibanya)에서 쇠고기카레를 먹었다. 주문할 때 뭔가 선택해야 하는 것이 많았다.

다른 숙소로 가기전에 끼니를 해결하려고 바로 옆 요시노야(野家/よしのや)에서 먹을까 하다가 어차피 요시노야는 여기저기 많은 것 같아서 근처 다른 메뉴가 없나 찾아보았다. 일요일에 문을 여는 식당이 별로 없었는데 그나마 포스퀘어에서 몬쥬(文殊)라는… Read more »

이치란라멘(一蘭) 먹으러 도쿄 시부야에 왔다. 줄이 엄청 길다.

어제 나카노 브로드웨이(中野ブロードウェイ)를 어슬렁 거리다 하카타후우류우(博多風龍)에서 돈코츠라멘을 먹으며 텔레그램으로 이야기하다가 문득 도쿄에도 이치란(一蘭)라멘이 있지 않겠냐라는 이야기가 나와서 찾아보았다. 역시 도쿄에도 이치란라멘이 있는 것 같은데 도쿄 여러곳에 있는지 지도에 여러 이름으로… Read more »

일본 도쿄 현지에서 유심칩을 사려는데 편의점에서는 생각보다 구하기 어려워서 결국 아키하바라(秋葉原)까지 갔다.

2명 이상이서 같이 여행 다닐때는 포켓와이파이가 편하고 좋은데 혼자 장기간 다닐 때에는 현지 유심침(USIM)이 훨씬 저렴하다. 같이 동경에 온 친구는 사정상 먼저 귀국하게 되어서 와이파이도시락은 그 친구편으로 반납하고 나는 이제부터… Read more »

일본 도쿄에서 와이드모바일 와이파이도시락 인터넷 속도를 측정해 보았는데 그럭저럭 잘 나오는 편이었지만 편차가 좀 있는 것 같다.

인천공항에서 가져간 와이파이 도시락으로 나리타공항에 도착하자마자 곧바로 인터넷을 사용중이다. 속도도 그럭저럭 잘 나오는 것 같고 큰 불편함은 없지만 가끔씩 특정 사이트에 접속이 안되는 일이 있었다. 아마 서버측의 문제인 것 같기는… Read more »

결국 일본 교통카드 SUICA를 샀다. 지하철에서 IC카드 전용 단말기에 찍으니 마치 도쿄 현지인이 된 기분이 들었다.

지난 며칠간 계속 현금으로 지하철 승차권을 구입하다보니 서서히 불편함이 느껴지기 시작했다. 처음 무작정 도쿄에 도착했을 때에는 그저 목적지에 무사히 도착하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게 여기다가 이제 돌아다닐만 해지고 최적경로들을 발견하게 되면서 점점… Read more »

위스키에 레몬을 섞은 맛이 나는 알콜농도 9%짜리 일본 편의점 사케, 선토리 토리스 하이볼(トリス ハイボール)

맥주의 낮은 알성비(알콜대 가격비)를 극복한 일본편의점 술, 선토리 토리스 하이볼(Suntory Torys Highball). 맛은 위스키에 레몬을 섞은 맛이 난다. 알콜도수는 9%라서 나쁘지 않다. 사실 꽤 높은 편이다. 한국 편의점에서 4캔에 만원… Read more »

알콜맛이 거의 느껴지지 않는 도수4%짜리 일본 녹차술 Takara 오차와리(お茶割り)

우려했던 미션도 성공적으로 무사히 끝나서 오늘은 숙소에서 파티를 벌이기로 했다. 그래서 편의점에서 술을 샀다. 일본 편의점에 특이한 술이 많은 것은 알고 있었지만, 이번에도 뭔가 특이한 것이 보이길래 냉큼 샀다. 뭔지…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