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을 기록하자.

      꿈을 기록하자.에 댓글 없음

<과거형>
고등학교 시절,

대학가면 하고 싶은 것이 너무 많았다.

하지만 막상 입학한 뒤로는 아무 생각이 나지 않았다.

<현재진행형>
군복무 시절,

전역하면 하고 싶은 것이 너무 많다.

하지만 막상 집에 도착하는 순간 아무 생각이 나지 않을 것 같다.

<미래형>
이제부터

내가 하고 싶은 것을 수첩에다가 적어두었다가

이곳에다가 기록해야 겠다.

집에 도착하는 순간 잊어버리지 않도록 말이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