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전 오늘의 일기장

      20년전 오늘의 일기장에 댓글 없음

블로그는 일기장이 될 수 있을까?라는 글을 쓰기 위해 예전의 일기장을 꺼내보다가 특이한 것을 발견했다.

챌린저호 폭발
[1986년 1월 29일 수요일,맑음
우주선 챌린저호가 발사되는 것을 보았다.
그런데 곧 폭발하여 하얀연기를 내뿜었다.슬펐다.]

 

1986년 1월 29일자 일기에 챌린저호 폭발사건이 기록되어 있었다.
국민학교1학년 겨울방학이 끝나갈 무렵이었다.
그때의 폭발하는 장면은 9.11테러만큼이나 시각적으로 매우 큰 충격이었다.
여승무원의 어린 딸이 인형을 안고 울먹이던 모습도 기억난다.

 

아주 오랜만에 80년대의 기억을 되새겨 보니 기분이 묘하다.
지금은 2006년이다.
공상과학만화에서나 등장했던 2006년이다.
달나라로 소풍을 갈거라던 바로 그 21세기이다.
그렇게 뭔가 특별할 것만 같던 21세기도 5년이 훌쩍 흘렀다.

 

소년은 늙기 쉽다‘던 옛말이 생각난다.

 

—————————————————
챌린저호 폭발사건?
1986년 1월 28일 미국 플로리다주 케네디우주센터에서
발사된지 73초만에 폭발하여 승무원 7명 전원이 사망한 사건으로,
발사직후 폭발하는 장면이 TV에 그대로 중계되었다.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