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님댁 옥상의 물탱크가 고장나서 물이 넘치길래 약간 특별한 플라스틱 볼탑(수위조절 밸브)을 사용해서 수리했다.

원래 흐르는 물은 멈추기가 어려운 법이다. 예전에 정수기도 그랬고 물이 흐르는 곳은 언제나 새는 일이 잦다.

부모님댁에 옥상 물탱크에서 물이 새었다. 사실 꽤 오래전부터 그랬다고 들었다. 그래서 주기적으로 옥상에 올라가서 수도꼭지를 잠근다고 하셨다.

고장난 기존의 볼탑

결국 이번에는 내가 직접 옥상에 올라가 물탱크 뚜껑을 열어서 확인해 보았다. 수위가 차면 물을 잠궈주는 역할을 하는 볼탑(플로팅밸브)이 고장났다. 정수기 수리할 때에도 느꼈지만 이 부레 역할을 하는 볼탑은 꽤나 고장이 잘나는 부품인 것 같다.

아무튼 처음보는 부품들이라 내가 직접 수리할 수 있을지 확신은 없었지만 일단 인터넷에서 부품을 찾아보기 시작했다. 가격은 5천원부터 2만원까지 다양하였고 규격 또한 여러종류가 있었다.

기존의 볼탑들이 수리 한지 한달만에 고장나는 일이 잦았다고 해서 이번에는 좀 특별한 부품을 선택하기로 했다.

태림 15mm 물탱크 볼탑

생긴 것도 약간 남다르게 생겼고 재질도 플라스틱이라 금속에 비해 부식에도 강할 것 같았고 기온 변화의 영향도 적게 받을 것 같았다. 다만 내구성이 얼마나 될지 수압을 얼마나 버틸 수 있을지는 알 수 없었다. 아무튼 플라스틱 볼탑이 금속 볼탑에 비해 장점일 수도 있고 단점일 수도 있는데 일단 가격이 그렇게 비싸지 않아서 이번에 한번 시도해 보기로 하였다. 가격은 5900원.

물탱크 바깥의 너트를 스패너로 붙잡고 풀어야 한다. 안그러면 다같이 돈다.

먼저 물탱크 바깥 부분을 스패너로 고정시키고 물탱크 안쪽에 손을 넣어 기존의 부품들을 풀어주려 했다. 하지만 너무 꽉 조여 있어서 이 방향이 맞는지 괜히 망가뜨리는 것 아닌지 걱정이 되었다.

도저히 손으로는 풀 수 없을 것 같아서 에라 모르겠다는 심정으로 펜치를 이용해서 세개 돌리려 했는데 그러기도 전에 너무 쉽게 풀리는 것이었다. 역시 인간은 도구를 사용해야 한다.

분리된 기존 부품

분리된 부품을 유심히 살펴보니 어댑터로 연결이 되어 있었다. 즉, 수도관은 15A 규격이었고 볼탑은 20A규격이라서 중간에 변환해 주는 부품이 있었던 것이다.

15A암컷-15A암컷 규격의 어댑터

하지만 내가 산 볼탑은 원래 15A규격이었다. 그러므로 기존의 어댑터는 맞지가 않았다. 그래서 동네 철물점에 가서 15A암-15A암 규격의 어댑터를 사왔다. 가격은 500원.

테프론으로 감은 모습. 문득 비가 내리기 시작했다.

이제 새 부품을 끼워넣을 차례이다. 먼저 테프론으로 몇바퀴 감아주고, 어댑터를 끼웠다. 그리고 물탱크 안쪽에도 테프론을 감아주었다.

조립은 분해의 역순

물탱크안에 들어갈 필요없이 밖에서 모든 작업이 가능했다. 그리고 사실 물탱크 입구가 좁아서 성인이 들어갈 수도 없었다. 하지만 아무런 난간이 없는 옥상인 데다가 바로 옆에는 4층 높이의 낭떠러지라서 살짝 겁도 났다. 게다가 비까지 내리기 시작해서 미끄러웠다.

조립 완성

아무튼 무사히 조립했다. 수도관 밸브를 열어 물을 틀어 보니 위쪽 방향으로 물이 나오는데 어차피 뚜껑을 덮을 거라서 별 상관은 없을 듯 싶었다.

며칠 추이를 지켜보니 잘 작동하는 것 같다. 이런 제품은 겨울에 동파되지 않고 얼마나 잘 버티는지가 관건인데, 내년 봄이 되면 알 수 있겠지.

  • 정수기 고장나서 직접 수리했다.정수기 고장나서 직접 수리했다. 정수기를 렌탈로 몇년간 사용하다가, 할머니 돌아가신 뒤로는 냉온 정수기를 그냥 바로 인터넷에서 구매해서 직접 필터를 교체해서 사용해왔다. 그런지 7년 정도 된 것 같다. 그러다가 얼마전에 결국 […]
  • 거실에 풀장 설치 프로젝트. 인텍스 패밀리 라운지 풀장 설치기.거실에 풀장 설치 프로젝트. 인텍스 패밀리 라운지 풀장 설치기. 어찌하다 보니 올해 여름은 절대로 에어컨을 사용할 수 없는 상황이어서 대신에 거실에 풀장을 설치하기로 하였다. 그리하여 이리저리 알아보다 최종적으로 인텍스 패밀리 풀장(Intex Family […]
  • 변기 물내리는 버튼이 고장나서 자가 수리를 하였다.변기 물내리는 버튼이 고장나서 자가 수리를 하였다. 지난 달부터 변기 물내리는 스위치가 제대로 동작하지 않았다. 변기 뚜껑을 열어보니 물 내리는 스위치가 제멋대로 돌아가 있었다. 그래서 제대로 돌려놓으면 며칠 뒤에 다시 돌아가고 […]
  • 부모님댁에 방수 비데 이누스(inus) IS-27C를 직접 설치했다.부모님댁에 방수 비데 이누스(inus) IS-27C를 직접 설치했다. 부모님댁에 비데가 몇년째 고장난 채로 방치되어 있었다. 그러다가 결국 이번 기회에 새로 교체하기로 했다. 기존의 제품은 웅진 루루. 아마 10년도 더 된 제품일 듯 […]
  • 이케아침대 – 2.조립기이케아침대 – 2.조립기 이런저런 이유로 밀려있던 글을 이제서야 매듭짓는다. 최대한 상세하게 적어두어서,나중에 이사 등의 이유로 다시 조립해야 할 경우에 시행착오를 줄이는 것이 이 글의 주목적이지만, 시간이 너무 […]

2 thoughts on “부모님댁 옥상의 물탱크가 고장나서 물이 넘치길래 약간 특별한 플라스틱 볼탑(수위조절 밸브)을 사용해서 수리했다.

  1. 01

    잘 봤습니다. 직접 수위조절밸브를 교체하려는데 큰 참고 됐습니다.

    Reply
    1. 이추 Post author

      네. 아무쪼록 잘 해결하셨으면 합니다. 혹시 더 궁금한 것 있으시면 댓글 달아주세요.

      Reply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