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Archives: 여행

돌아다니기

도쿄 나카노역 앞에서 예수천국 불신지옥을 외치며 일본에서 기독교 선교하는 모습을 보았다. 마치 서울 지하철의 낯익은 그 풍경이 떠올랐다.

숙소를 나카노 쪽으로 변경하고 나카노를 본거지로 움직이게 되었다. 나카노는 이제 나와바리라고 불러도 될 정도로 낯익게 되었다. 나카노역(中野駅)은 서울의 회기역 정도의 느낌인데 나름 꽤 복잡한 전철 역이다. 다양한 노선의 전철이 다니기… Read more »

한국에는 홈플러스(HomePlus)가 있다면 일본에는 마루망 스토어(マルマンストア/Maruman Store)가 있다.

첫날 숙소에 도착해서는 주로 근처 편의점에서 맥주 한캔 하곤 했는데 며칠 지내다 보니 숙소 바로 옆에 대형마트가 있길래 들어가 보았다. 편의점보다 훨씬 더 다양한 도시락도 있고 각종 식재료, 과일, 음료수,… Read more »

도쿄시내 도쿄역에서 나리타공항 가는 1000엔 버스를 타려면 야에스 남쪽 출구(八重洲 南口)로 나와서 7번 승강장에서 파란색 버스를 타야 한다.

급히 도쿄에 도착했을 때에는 그냥 모르고 3020엔 짜리 나리타익스프레스(Narita Express) 열차를 탔다. 3만원이면 제주도 왕복항공권 가격이다. 단지 나리타공항에서 도쿄 시내에 오는 것만으로 그 돈을 내는 것은 매우 아깝다는 생각이 들었다…. Read more »

LTE비디오포털 같은 IPTV는 해외에서 사용 못한다. 심지어 VPN으로도 안되게 막아놨다. 그냥 해지해야 겠다.

개인적으로 070홈보이 요금제에 포함된 LTE비디오포털을 매우 유용하게 잘 보고 있다. 게다가 한달에 5천원 추가요금을 내면 사실상 수만편의 영화,드라마,예능들을 볼 수가 있다. 세계를 떠돌면서 심심할때 이걸로 한국 드라마를 보면 꽤 유용할… Read more »

도쿄 신주쿠 골든가이(新宿ゴールデン街)에 있는 일본라면 전문점 스고이 니보시 라멘 나기(すごい煮干ラーメン凪)에 왔다.

신주쿠(新宿)를 배회하다가 기왕 온김에 기념으로 뭔가 먹고 가는 것이 좋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들어서 근처 음식점을 찾아 보았다. 레이다를 돌려서 찾아보니 전통스런 느낌이 가득한 옛날 거리에 일본라멘 전문점이 있었는데 꽤나 평이… Read more »

일본 편의점에서 한국 체크카드로 1만엔 현금인출을 하였더니 한국계좌에서 10만7천원이 출금되었다. 수수료 6%가량 되는 것 같다.

도쿄에서 되도록이면 신용카드로 결제하려고 시도하고 있지만 막상 신용카드 안받는 곳이 많다. 게다가 마지막 4일간 머무를 게스트하우스에서 신용카드를 안받다 보니 지갑에 현금이 떨어졌다. 시티은행을 찾아 먼길을 가기는 살짝 귀찮아서 그냥 근처… Read more »

이치란라멘(一蘭) 먹으러 도쿄 시부야에 왔다. 줄이 엄청 길다.

어제 나카노 브로드웨이(中野ブロードウェイ)를 어슬렁 거리다 하카타후우류우(博多風龍)에서 돈코츠라멘을 먹으며 텔레그램으로 이야기하다가 문득 도쿄에도 이치란(一蘭)라멘이 있지 않겠냐라는 이야기가 나와서 찾아보았다. 역시 도쿄에도 이치란라멘이 있는 것 같은데 도쿄 여러곳에 있는지 지도에 여러 이름으로… Read more »

일본 도쿄 현지에서 유심칩을 사려는데 편의점에서는 생각보다 구하기 어려워서 결국 아키하바라(秋葉原)까지 갔다.

2명 이상이서 같이 여행 다닐때는 포켓와이파이가 편하고 좋은데 혼자 장기간 다닐 때에는 현지 유심침(USIM)이 훨씬 저렴하다. 같이 동경에 온 친구는 사정상 먼저 귀국하게 되어서 와이파이도시락은 그 친구편으로 반납하고 나는 이제부터… Read more »

일본 도쿄에서 와이드모바일 와이파이도시락 인터넷 속도를 측정해 보았는데 그럭저럭 잘 나오는 편이었지만 편차가 좀 있는 것 같다.

인천공항에서 가져간 와이파이 도시락으로 나리타공항에 도착하자마자 곧바로 인터넷을 사용중이다. 속도도 그럭저럭 잘 나오는 것 같고 큰 불편함은 없지만 가끔씩 특정 사이트에 접속이 안되는 일이 있었다. 아마 서버측의 문제인 것 같기는… Read more »

결국 일본 교통카드 SUICA를 샀다. 지하철에서 IC카드 전용 단말기에 찍으니 마치 도쿄 현지인이 된 기분이 들었다.

지난 며칠간 계속 현금으로 지하철 승차권을 구입하다보니 서서히 불편함이 느껴지기 시작했다. 처음 무작정 도쿄에 도착했을 때에는 그저 목적지에 무사히 도착하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게 여기다가 이제 돌아다닐만 해지고 최적경로들을 발견하게 되면서 점점… Read more »